9월 생산자물가 1년 전보다 0.7% 하락...3개월 연속 마이너스
9월 생산자물가 1년 전보다 0.7% 하락...3개월 연속 마이너스
  • 김기영 기자
  • 승인 2019.10.22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락률 3년만에 최고...전월 대비로는 0.1% 상승

[메가경제 김기영 기자] 생산자물가는 생산자가 국내시장에 공급하는 상품·서비스의 가격 변동을 나타내는 지표다.

한국은행이 22일 발표한 ‘9월 생산자물가지수’에 따르면, 지난달 생산자물가지수는 작년 같은 달보다 0.7% 하락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로써 전년 동월 대비 생산자물가지수는 지난 7월(-0.3%)과 8월(-0.6%)에 이어 3개월 연속 떨어졌다. 하락률은 2016년 9월(-1.1%) 이후 3년 만에 가장 컸다.

특히, 도매물가인 생산자물가는 보통 한 달가량 시차를 두고 소비자물가에 반영되기 때문에 10월 소비자물가도 9월(-0.4%)에 이어 마이너스를 기록할 가능성이 커졌다.

 

생산자물가 증감 추이. [그래픽= 연합뉴스]
생산자물가 증감 추이. [그래픽= 연합뉴스]

 

9월에는 농산물(-12.8%), 축산물(-4.2%)과 ‘석탄 및 석유제품’(12.3%)의 낙폭이 두드러졌다.

농·축산물 가격의 낙폭이 큰 것은 지난해 폭염으로 인한 가격 급등에 따른 기저효과가 작용했고, 석탄 및 석유제품은 국제유가가 지난해보다 떨어진 데 따라 크게 내렸다.

세부 품목별로 보면 무(-49.0%), 토마토(-38.3%), 수박(-38.1%), 건고추(-30.9%), 돼지고기(-6.2%), 달걀(-14.5%) 등의 농산물에서 낙폭이 컸다. 석탄 및 석유제품으로는 나프타(-22.8%), 경유(-10.3%), 휘발유(-14.2%)가 많이 내렸다.

우리나라의 핵심 수출 품목인 D램 생산자물가의 큰 하락폭도 눈에 띈다. 1년 전보다 무려 48.4%나 떨어졌다.

D램 낙폭의 원인과 관련, 한은은 글로벌 수요부진과 재고 영향으로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출처= 한국은행]
생산자물가지수 등락률. [출처= 한국은행]

 

9월 생산자물가 하락은 농산물과 유가 하락 외에 수요부진으로 인한 물가 상승 압력 둔화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돼 우려된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한은 관계자는 "농산물과 국제유가 등 공급측 요인 외에 수요측 요인도 생산자물가 하락에 영향을 미쳤다"고 말했다.

전년 대비 지수와 달리 전월 대비 9월 생산자물가지수는 0.1% 상승했다.

농림수산품에서는 축산물(6.4%)과 농산물(0.7%)이 오르면서 2.3% 상승했다.

공산품의 경우는 제1차금속제품(0.4%), 석탄및석유제품(0.5%) 등이 올랐으나 ‘컴퓨터·전자및광학기기’(-0.4%) 등이 내려 전체적으로는 보합세를 보였다.

 

[출처= 한국은행]
특수분류지수 등락률. [출처= 한국은행]

 

서비스 분야는 ‘음식점 및 숙박서비스’(-0.6%), 운송서비스(-0.6%) 등이 내려 전월 대비 0.2% 떨어졌다.

한 달 전보다 식료품은 1.2%, 신선식품은 1.9% 각각 상승했다. 8월보다 에너지도 0.7% 올랐으나 IT는 0.2% 떨어졌다.

돼지고깃값은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의 영향으로 8월보다 11.9%도 상승했다. 달걀 값도 17.8% 올랐다.

숙박비용은 7∼8월 성수기 급등했다가 다시 내리며 휴양콘도(-25.7%), 호텔(-9.3%)은 하락했고, 운송은 국제항공여객(-10.0%)과 국내항공여객(-9.6%) 모두 떨여졌다.

D램 물가는 1년 전의 반 토막 수준이지만 한 달 전보다는 0.1% 올랐다. D램 생산자물가는 작년 8월부터 올해 7월까지 계속해서 내리다 8월 2.5% 상승 반전한 뒤 2개월째 오름세를 보였다.

 

[출처= 한국은행]
국내공급물가지수 등락률. [출처= 한국은행]

 

생산자물가지수 품목에 수입품을 더해 산출한 국내공급물가지수는 전년 동월 대비 0.8%, 전월 대비 0.4% 각각 하락했다.

원재료는 국내출하가 올랐으나 수입이 내려 전월 대비 1.5% 내렸고, 중간재는 국내출하와 수입이 모두 내려 전월 대비 0.5% 하락했다.

최종재는 소비재가 올랐으나 자본재와 서비스가 내려 전월 대비 보합세를 보였다.

 

[출처= 한국은행]
총산출물가지수 등락률. [출처= 한국은행]

 

수출품을 포함한 총산출물가지수는 전월 동월 대비 1.6%, 전월 대비 각각 0.1% 하락했다.

농림수산품은 수출이 내렸으나 국내출하가 올라 전월 대비 2.2% 상승했고, 공산품은 국내출하는 보합이나 수출이 내려 전월 대비 0.3% 하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