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실업 및 고용문제' 2020년 서울시민 경제이슈 1위...'부동산 경기'는 2위
'청년실업 및 고용문제' 2020년 서울시민 경제이슈 1위...'부동산 경기'는 2위
  • 류수근 기자
  • 승인 2019.12.24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구원, 4/4분기 서울시 소비자 체감경기와 2020년 주요 경제 이슈』발표
'소비자태도지수' 93.3으로 전 분기 대비 소폭 상승
'고용상황전망지수'는 72.8로 3분기 연속 상승세

[메가경제 류수근 기자] 2020년 새해 서울시민의 경제 이슈 1위는 1순위 기준으로 ‘청년실업 및 고용문제’(28.0%)로 나타났다.

서울연구원은 ‘4/4분기 서울시 소비자 체감경기와 2020년 주요 경제 이슈’에 대한 조사에서 이렇게 나타났다고 22일 발표했다.

‘청년실업 및 고용문제’에 이어 내년 경제 이슈 2위는 ‘부동산 경기’(9.9%)‘였고, 그 다음은 ‘소비심리 및 내수경기’(7.7%), ‘주 52시간 근무제’(6.8%), ‘소득양극화’(6.3%), ‘생활물가 상승’(6.2%) 등의 순이었다.

 

[자료= 서울연구원 제공]
2020년 서울시민의 경제 이슈. [자료= 서울연구원 제공]

 

전반적으로 서울시민은 대다수 경제 이슈가 새해에도 크게 개선되기 어려울 것으로 내다봤다.

13개 경제 이슈 중 개선 전망 점수가 기준치(100)를 웃도는 이슈는 ‘4차 산업혁명 대응’ 1개뿐이었고, 나머지 이슈들은 기준치를 밑돌았다.

‘4차 산업혁명 대응’이 200점 만점에 102.9점으로 가장 높았고, 그 다음은 ‘에너지 정책’(95.3점), ‘청년실업 및 고용’(90.7점), ‘남북경협’(88.6점), ‘주식 시장’(87.3점) 등의 순이었다.

 

[자료= 서울연구원 제공]
2020년 경제 이슈별 개선 전망 점수. [자료= 서울연구원 제공]

 

서울시민은 ‘저출산 및 고령화 문제’는 54.8점으로 개선이 가장 힘들 것으로 예상했다.

올해 대비 내년 경제 이슈 개선 전망은 200점 만점을 기준으로 ‘전혀 개선되지 않음’ 0점, ‘별로 개선되지 않음’ 50점, ‘그대로’ 100점, ‘약간 개선’ 150점, ‘매우 개선’ 200점을 부여해 환산한 수치다.

 

[자료= 서울연구원 제공]
서울의 소비자태도지수. [자료= 서울연구원 제공]

 

이번 조사에서 서울시민의 체감경기를 대표하는 ‘소비자태도지수’는 올해 4분기 93.3으로 전 분기 대비 1.1포인트 증가했고, ‘순자산지수’와 ‘고용상황전망지수’도 상승했다.

이와 관련해 소비자태도지수는 고용지수의 완만한 상승세가 지속된다면 추가 상승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서울연구원은 예상했다.

소비자태도지수는 100을 넘으면 경제전망이나 소비지출 전망을 긍정적으로 본다는 뜻이고, 100보다 낮으면 그와 반대로 해석한다.

 

[자료= 서울연구원 제공]
서울의 생활형편지수. [자료= 서울연구원 제공]

 

소비자태도지수의 구성요소 중 하나인 ‘현재생활형편지수’는 전 분기 대비 0.5포인트 오른 84.9를 기록한 것으로 조사됐다. 

'미래생활형편지수’도 전 분기 대비 0.9포인트 상승한 89.1로 나타났다. 

이는 향후 가계소득 증가, 보유자산 가치 상승, 가계부채 감소 등의 이유로 1년 후 가구 생활형편이 호전될 것으로 보는 가구가 늘어났기 때문으로 보인다. 

 

[자료= 서울연구원 제공]
서울의 내구재와 주택 구입태도 지수. [자료= 서울연구원 제공]

 

이번 조사에서는 또한, 올해 4분기 서울시민의 ‘내구재 구입태도지수’는 전 분기 대비 0.4포인트 오른 84.6이었고, ‘주택 구입태도지수’는 전 분기 대비 0.9포인트 오른 71.9로 나타났다.

‘주택 구입태도지수’는 올해 1분기 이후 3분기 연속 상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