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 중국 내 일일사망자수 73명 또 최다·총 563명...확진환자 3694명 추가·총 2만8018명

류수근 기자 / 기사승인 : 2020-02-06 12:18:17
  • -
  • +
  • 인쇄

[메가경제 류수근 기자] 하루 사망자가 연일 최대를 경신하는 등 중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산세가 잡힐 조짐을 보이지 않고 있다.


중국위생건강위원회(위건위) 홈페이지에 따르면, 5일 하루 동안 추가된 확진환자는 3694명이고, 사망자는 73명이 늘어났다.


확진자 중 신종 코로나 발원지인 우한(武漢)시가 위치한 후베이성(湖北省)에서만 확진자가 2987명이 늘었고 사망자도 70명 발생했다.


텐진(天津)시, 헤이룽장성(黑龍江省), 구이저우성(貴州省)에서도 1명씩의 사망자가 나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환자를 치료중인 중국 우한 의료진. [사진= 로이터/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환자를 치료중인 중국 우한 의료진. [사진= 로이터/연합뉴스]


하루 동안 중증환자는 640명(후베이성 564명), 의심환자는 5328명(후베이성 3230명)이 늘어났다.


이로써 6일 0시 현재 중국 내 31개성에서 누적 확진환자는 2만8018명으로 3만명을 앞두게 됐고, 누적 사망자는 563명에 이르렀다.


후베이성 누적 확진자는 1만9665명(우한시 1만117명)이고, 후베이성의 누적 사망자는 549명(우한시 414명)이다.


중국 내 전체 격리치료 중인 환자는 2만6302명이고 이중 중증환자는 3859명이라고 밝혔다.



[그래픽= 연합뉴스]
[그래픽= 연합뉴스]


현재 중국 내 전체 의심환자는 2만4702명, 누적 추적 밀접접촉자는 28만2813명, 의료관찰중인 밀접접촉자는 18만6354명으로 나타났다.


완치돼 퇴원한 환자도 5일 하루 261명(후베이성 113명), 누적으로는 1153명으로 늘었다.


중화권 확진환자는 홍콩 21명(사망 1명), 마카오 10명, 대만 11명 등 총 42명이다.



[저작권자ⓒ 메가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