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려받은 땅, 투기 아냐”…한국철도시설공단 김상균 이사장, 부동산만 79억원 ‘땅부자’
“물려받은 땅, 투기 아냐”…한국철도시설공단 김상균 이사장, 부동산만 79억원 ‘땅부자’
  • 정창규 기자
  • 승인 2020.05.12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산하기관 고위 공직자 재산 공개 작년 이어 올해 ‘국토부 최고부자’ 올라
김상균 이사장 89억원 중 부동산만 79억원…아파트는 서울 1채 뿐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사진=한국철도시설공단)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사진=한국철도시설공단)

[메가경제신문= 정창규 기자] 국토교통부 소속 한국철도시설공단(이하, 철도공단) 김상균 이사장이 '땅부자' 반열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최근 창릉신도시 개발 계획에 따라 김 이사장이 보유한 부동산이 향후 높은 시세 차익을 누릴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이에 대해 한국철도시설공단 측은 “선대로부터 물려받은 땅이기에 투기는 아니다”는 입장이다.

실제 김 이사장이 소유한 창릉신도시 인근 부동산은 실제 11개 필지 중 6개 필지가 지난 2013~2014년에, 나머지는 2002년 상반기에 소유권 이전이 이뤄졌다.

12일 국토부에 따르면 지난 3월 26일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공개한 '정기 재산변동사항 신고내역'을 보면 김 이사장은 배우자와 자녀의 재산을 포함해 총 89억6394만 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김 이사장은 총 재산 89억원 중 약 79억원을 토지와 건물 등으로 보유하고 있는데, 지난해 공시지가 상승으로 부동산 재산만 5억원 이상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이 중 건물이 47억886만 원으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고, 토지는 32억1308만 원이다. 

김 이사장은 서울 성동구 상왕십리에 위치한 7억6400만 원 상당의 아파트 1채를 배우자와 공동소유하고 있다. 이 아파트는 지난해 정부의 공시가격이 큰 폭으로 오르면서 김 이사장의 토지와 건물 재산도 각각 2억2120만 원, 2억8390만 원 증가했다. 김 이사장은 지난해에도 국토부와 산하기관장 중 가장 많은 재산을 신고한 바 있다. 그리고 1년 사이 재산을 7억4768만원 불렸다.

개발 호재에 따른 막대한 시세차익이 예상되는 곳은 경기도 고양시와 대전에 다수의 상가와 창고, 토지이다.

특히 김 이사장이 소유한 토지 대부분이 지난 3월 국토부가 발표한 3기 신도시인 고양 창릉신도시와 2㎞ 정도 떨어져 있어 앞으로 높은 시세 차익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김 이사장은 고양시 덕양구 화전동 2XX의 X 164㎡ 대지 등 모두 12개 필지를 본인 명의로 소유했다. 이 중 평택시 청북읍 어소리 195에 있는 대지 316㎡를 제외한 11개 필지가 모두 창릉신도시와 2㎞ 정도 떨어져 있다.

가장 비싼 땅은 화전동 234의 6 대지(602㎡)로 2019년 1월 기준 1㎡당 개별공시지가 131만7000원이며 현재 화전동 일대 도로변 대지는 1㎡당 1500만원에 시세가 형성된 것으로 알려졌다.

국토부에 따르면 고양 창릉신도시에는 310만㎡ 규모의 공원·녹지와 호수공원도 배치된다. 기존 30사단 부지는 100만㎡ 규모의 도시숲으로 조성해 시민들에게 휴식공간으로 제공된다. 세계문화유산인 서오릉 남측은 비닐하우스 등으로 훼손된 곳을 정비해 역사문화 거리로 조성할 계획이다.

한 업계 관계자는 “최근 공공주택지구가 지정 절차가 완료되면서 창릉신도시는 이제 본격적으로 개발이 추진됨에 따라 주변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며 “특히 창릉신도시 개발 계획에 따라 100만㎡ 규모의 '도시숲'이 조성될 예정이라 10배 이상의 시세 차익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메가경제신문
  • 제호 : 메가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3407
  • 등록일 : 2014-11-04
  • 발행일 :
  • 발행인·편집인 : 류수근
  • 편집국장 : 류수근
  • 경제산업국장 : 정창규
  • 사업본부장 : 김재목
  • 03736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충정로 53, 1617호 (충정로 2가, 골든타워빌딩)
  • 대표전화 : 02-998-8848
  • 팩스 : 02-6016-98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류수근
  • 메가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메가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gaeconomy.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