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젠, 모바일 MMORPG ‘뮤 아크엔젤2’ 정식 서비스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9-10 01:19:37
  • -
  • +
  • 인쇄

웹젠의 신작 모바일 게임 ‘뮤 아크엔젤2’이 국내 서비스를 9일 오후 시작했다.

뮤 아크엔젤2는 모바일 MMORPG ‘뮤 아크엔젤’의 정식 후속작으로, 인기 IP인 '뮤' 시리즈를 대표하는 캐릭터인 흑기사, 흑마법사, 요정 등을 동시에 조작하며 전투에 임하는 집단 육성 시스템이 특징이다. 

 

▲ 웹젠, 모바일 MMORPG ‘뮤 아크엔젤2’ 정식 서비스 시작


캐릭터를 중복 구성이 가능하며, 각 캐릭터당 2개로 나눠지는 특성이 있어 50여 가지가 넘는 자신만의 군단을 꾸릴 수 있다.

웹젠은 "다양한 클래스를 동시에 운영하는 다양한 조합으로, 각 클래스와 조합에 어울리는 장비 ‘파밍’의 중요성이 증가했으며, 다양한 장비 획득을 통한 캐릭터 육성의 재미를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길드 콘텐츠와 커뮤니티 시스템이 기존보다 강화됐다. 뮤 아크엔젤2 커뮤니티 활성화를 위해 실시간 채팅이 가능한 게임 내 길드 전용 카카오톡 채팅방 생성도 지원한다.

웹젠 관계자는 "추후 월드 서버 기반의 대규모 공성전 등 다양한 PVP 콘텐츠를 추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