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연매출 74.7조 ‘사상 최대’...4분기 첫 20조 원대 돌파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1-08 01:51:10
  • -
  • +
  • 인쇄
3분기 이어 4분기 매출도 역대 최고 매출 올려
美 월풀 연간 매출 제치고 세계 1위 달성 유력

LG전자가 지난해 생활가전 호황에 힘입어 사상 최대 매출을 거뒀다.

분기 매출도 처음으로 20조 원대를 돌파해 지난 분기에 이어 역대 최고 실적을 갈아치웠다.
 

▲ LG전자 사옥 트윈타워 [사진=연합뉴스]


LG전자는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액 74조 7219억 원, 영업이익 3조 8677억 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7일 밝혔다.

매출액은 전년 대비 28.7% 늘어난 반면, 영업이익은 1% 줄어든 수치다.

특히 연간 매출 규모로 사상 최대 실적을 거두며 첫 70조 원 고지를 넘어섰다.

분기 기준으로는 4분기 매출액이 21조 89억 원, 영업이익은 6816억 원을 각각 기록했다.

매출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0.7% 증가하며 분기 사상 처음으로 20조 원대를 돌파했다.

앞서 3분기에도 18조 7867억 원의 매출을 올리며 역대 최고 분기 실적을 달성했지만 1분기 만에 기록을 고쳐 썼다.

지난해 글로벌 시장에서 오브제컬렉션·올레드(OLED) TV 등 프리미엄 가전의 판매 호조와 식기세척기·스타일러 등 신가전 성장이 이어지면서 역대급 실적을 달성한 것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보다 21% 줄면서 수익성이 나빠졌다. 증권가에서는 생활가전을 중심으로 물류비·원재료비 등 비용 증가 요인이 예상치보다 크게 작용한 것으로 분석했다.

한편, 지난해 생활가전(H&A) 사업본부 매출이 글로벌 최대 업체인 미국 월풀을 크게 앞서며 사상 첫 세계 1위를 차지했을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LG전자는 지난 3분기까지 세 분기 연속 글로벌 1위 매출을 기록하면서 단일 사업본부 분기 매출 사상 첫 7조 원대 벽을 깨기도 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