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F&B, 통곡물 갈아 만든 ‘그린 덴마크’ 2종 출시

박종훈 / 기사승인 : 2021-12-27 08:16:20
  • -
  • +
  • 인쇄
귀리와 아몬드 식물성 음료···45kcal 부담 없는 열량에 칼슘과 비타민D도 풍부

동원F&B(대표 김재옥)가 통곡물을 갈아 만든 식물성 음료 ‘그린 덴마크’ 2종을 출시했다.

각각 캐나다산 귀리와 캘리포니아산 아몬드를 통곡물째 갈아서 만든 것으로, 우유를 넣지 않았지만 비슷한 맛과 식감을 느낄 수 있다.

커피와 함께 섞으면 고소한 풍미의 곡물라떼로 즐길 수도 있다.
 

▲사진 = 동원F&B 제공

 

190mL 한 팩의 열량이 45kcal 밖에 되지 않으면서도, 일일 영양성분 기준 33%의 칼슘과 비타민D를 섭취할 수 있다. 최근 주목받는 포스트바이오틱스 성분도 함께 들어 있다.

또한 국제 NGO인 산림관리협회(FSC)에서 인증한 종이패키지에 담아 ‘착한 소비’의 가치도 챙길 수 있다.

동원F&B 관계자는 “최근 식물성 음료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확대됨에 따라 국내 시장이 크게 성장하고 있다”며 “유통망 확대와 다양한 신제품 출시를 통해 시장 점유율을 빠르게 확장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메가경제=박종훈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