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잔여 백신 접종 후 해외항공 예약 5배 증가

박종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06-07 08:17:24
  • -
  • +
  • 인쇄
제주 항공권, 국내 숙박 예약도 14%, 43% 증가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속도가 붙으며 여행 재개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는 모습이다.
 

▲자료 = 위메프 제공

 

위메프는 5월 27일부터 6월 2일 사이, 코로나19 잔여 백신 예약 서비스 오픈 직후 일주일 간 해외 항공권 예약이 직전 일주일 대비 5.4배, 442%까지 급증했다고 7일 밝혔다.

온라인으로 잔여 백신 예약이 가능해지면서 본격적으로 접종자가 늘자, 해외여행 기대감이 반영된 것.

특히, 최근 해외 주요국들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의 무격리 입국을 허용하고, 이에 따라 국내 항공사들도 하반기 해외 노선 재취항을 준비하는 소식이 들려오면서 억눌렸던 여행 수요가 폭발한 것으로 분석된다.

위메프는 지난 3월 자가 격리 없이 여행이 가능해진 시기 이후 출발할 수 있는 해외 항공권을 선보였다.

먼저 상품을 결제하고 여행하고자 하는 국가와 우리나라 양국 간 격리가 면제되는 시점을 기준으로 1년 내 여행 일자를 지정하는 상품이다.

현재 ▲대양주 노선(괌, 사이판) ▲동남아 노선(하노이, 호치민, 다낭, 방콕, 세부) ▲중화권 노선(홍콩, 마카오, 대만) ▲일본 노선(도쿄, 오사카, 후쿠오카, 나고야)을 성수기 추가 요금 없이 동일한 가격에 예약할 수 있다. 다만 추석, 설은 제외.

한편 제주를 찾는 이들도 꾸준히 증가하면서 항공권 프로모션과 실시간 렌터카 등 제주 여행 상품도 잇따라 선보이고 있다.

위메프가 5월 오픈한 제주 실시간 렌터카는 경차부터 외제차까지 1만8000여대 제주 렌터카를 대기 없이 바로 예약할 수 있는 서비스다.

잔여 백신 접종 시작 후 제주 항공권은 14%, 제주 렌터카는 27% 예약이 늘었다. 호텔, 펜션, 리조트 등 국내 숙박 예약도 43% 증가했다.

위메프 관계자는 “본격 예방 접종이 시작되면서 그동안 침체했던 여행 소비가 한꺼번에 분출되는 이른바 보복 여행 수요가 급증한 것으로 보인다”며 “여행이 가능해지는 시점에 가장 빨리, 합리적인 가격에 떠날 수 있는 여행 상품을 계속해서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메가경제=박종훈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