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해외 수출입 물류서비스 첼로 스퀘어 4.0 오픈

박종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10-19 09:15:54
  • -
  • +
  • 인쇄
중소기업 물류 전 과정 직접 처리···기업은행과 물류비·환율 이벤트도

삼성SDS가 해외시장 진출을 앞둔 국내 중소·중견기업이 견적-계약-운송-트래킹-정산 등 물류 전 과정을 직접 처리할 수 있는 수출입 물류서비스 첼로 스퀘어를 4.0 버전으로 개량해 오픈했다.


그동안 복잡한 수출입 절차, 물류 운송업체의 견적지연, 운송 중인 화물의 위치 확인 등에 어려움을 겪어온 기업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 = 삼성SDS 첼로 스퀘어 홈페이지

 

기존 대형 고객 대상으로 서비스 중인 통합 물류플랫폼 첼로를 중소기업을 위한 서비스로 새로 오픈한 것이다. 

 

수출기업은 첼로 스퀘어에 접속해 화물의 특성과 물류상황에 따라 해상 대량화물(FCL)/소량화물(LCL), 항공 운송 운임 견적을 확인하고 간편하게 예약할 수 있다.

또 미국 아마존에서 판매된 제품을 배송하는 아마존 풀필먼트 서비스 셀러를 위한 특송/항공/해상 서비스도 선택해 이용 가능하다.

운송이 시작되면 수출기업은 트래킹 서비스로 화물의 위치 정보를 실시간 확인할 수 있다. 비상시엔 운영자와 1:1 상담으로 신속 대응이 가능하다.

운송 완료 후엔 견적/계약서와 비교해 정산내역을 한 눈에 확인 가능하고, 맞춤 분석 리포트를 제공받아 향후 물류비 절감과 효율화 방안까지 구상할 수 있다.

첼로 스퀘어는 온도, 습도, 충격에 민감한 제품, 또는 고가의 상품의 배송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는 운송관제 서비스와 화물 크기, 수량을 AI로 분석해 주는 최적 배송공간 추천 등 특화 서비스도 제공한다.

아마존, 이베이 등 해외 마켓플레이스 배송 주문을 관리해 주는 플레이오토 글로벌 시스템을 활용하는 수출기업은 주문 데이터가 연계된 첼로 스퀘어에서 통합 주문확인, 운송장 출력 등 다양한 수출입 물류 서비스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삼성SDS 오구일 물류사업부장(전무)은“첼로 스퀘어 4.0은 고객의 사용 편의성을 향상시키고 서비스 범위도 특송 중심에서 항공/해상 국제운송 서비스까지 확장했다”며 “삼성SDS의 글로벌 물류 운영 경험에 디지털 신기술이 접목된 첼로 스퀘어 4.0으로 수출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고, IT기술 강점을 극대화한 디지털포워딩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아울러 삼성SDS는 IBK기업은행과 함께 첼로 스퀘어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물류비 할인, 환율·수수료 우대 등 공동 이벤트도 올해 말까지 진행한다.

 

 

[메가경제=박종훈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