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회장, "ESG경영 더욱 강화, MZ세대 목소리 귀 기울여야"

황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1-07-11 09:48:56
  • -
  • +
  • 인쇄
9일 경영진 250여명 참석 하반기 '그룹 경영전략회의’비대면 개최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그룹 경영전략회의에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강화하고 MZ세대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은 9일 윤종규 회장을 비롯한 각 계열사 대표이사 및 임원 등 경영진25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화상회의 방식으로 2021년 하반기 ‘그룹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는 인도네시아, 중국, 캄보디아 등 해외법인에 근무 중인 경영진들도 참여했다.

오전에는 애널리스트를 초청해 시장의 냉철한 시각으로 바라본 KB의 현황과 미래 발전을 위한 제언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그룹 경영진간 소통의 시간인 ‘경영진 타운홀 미팅’을 통해, 참석자들은 미래KB의 청사진, 부문별 전략방향, HR·기업문화, 리더십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해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눴다.  

 

▲ 지난 9일 KB국민은행 신관에서 진행된 2021년 하반기 KB금융그룹 경영전략회의에서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ESG경영과 넘버원 디지털플랫폼 전략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 [사진=KB금융지주 제공]

CEO 특강에서 윤종규 회장은 “환경과 사회, 주주 및 고객에 대한 사명감을 가지고 ESG경영을 한층 업그레이드해야 한다” 며 “겸허한 마음으로 고객을 섬기며, 고객과 더불어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 신뢰와 정직을 바탕으로 전문성을 갖추고 ‘고객의 행복과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 간다’는 그룹의 미션을 가슴에 새기고 실천해 나가자”고 말했다.

오후 세션에는 △ESG △기업문화 △디지털을 주제로 각 담당 임원의 발제, 실행 아이디어 발표 및 토의 순으로 ‘경영 어젠다(Agenda) 토의’ 시간을 가졌다. 발표는 사전에 경영진들이 주제별로 제출한 아이디어 중 실행 가능성이 높은 아이디어를 선정했다. 경영진들이 제안한 아이디어는 계열사 유관부서 검토를 거쳐 신속하게 실행할 예정이다.

이날 회의를 마치며 윤종규 회장은, “다양한 업종에서 과거 영광을 누렸던 거대 기업들 중 변화에 기민하게 대응하지 못해 시장에서 사라진 사례가 많다” 면서, “디지털 시대의 주역인 MZ세대의 목소리에 더욱 귀 기울이고, KB 고유의 강점을 바탕으로 고객 분들께 늘 ‘혜택, 편의, 즐거움’을 제공하는 ‘넘버원 금융플랫폼’으로 인정받도록 전 경영진들이 결기를 가지고 속도감 있게 실행해 나가자”고 말했다.

KB금융 관계자는 “하반기 중점 추진 분야에 관한 아이디어와 구체적인 실행방안 등이 논의됐다” 며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되었지만, 전 경영진들이 그룹의 경영전략 및 경영 어젠다(Agenda)를 공유하며, ‘ESG경영’ 실천과 ‘넘버원 금융플랫폼으로의 자리매김’을 다짐하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메가경제=황동현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