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프로야구 H2', 신규 마스터 투수 출시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2-25 10:36:31
  • -
  • +
  • 인쇄
NC 구창모, 롯데 송승준, SK 윤희상 등 10명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의 모바일 야구 매니지먼트 게임 ‘프로야구 H2’가 신규 마스터 투수를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용자는 NC 구창모, 롯데 송승준, SK 윤희상 등 10명의 투수를 마스터 등급으로 영입할 수 있다. 마스터 선수는 지정된 재료 카드와 특수능력을 사용해 영입 가능하다. 카드 획득 시 선발·중계·셋업·마무리 중 원하는 포지션을 선택할 수 있다.
 

▲ 엔씨소프트 제공

엔씨는 프로야구 H2에 상·하위 또는 클린업의 힘, 정확도를 상승시키거나 선발 또는 불펜의 구위, 제구, 변화를 상승시킬 수 있는 2종의 신규 포지션 배지를 추가했다.

자동 훈련 시스템도 함께 업데이트했다. 이용자는 선수를 선택한 후 승급과 훈련 단계를 지정하면 원하는 등급까지 자동으로 훈련을 진행할 수 있다.

자세한 정보는 프로야구 H2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