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2억5000만원 전달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4 10:40:45
  • -
  • +
  • 인쇄
취약계층 지원, 해양환경 보전 후원

포스코건설은 지난 20일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2억 5000만 원의 성금을 전달했다고 24일 밝혔다.

전달식에는 포스코건설의 윤덕일 경영기획본부장과 박철호 기업시민사무국장, 조상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이 참석했다.
 

▲ 전달식에 참석한 조상범 공동모금회장(왼쪽 세 번째), 윤덕일 포스코건설 경영기획본부장(왼쪽 네 번째), 박철호 포스코건설 기업시민사무국장(왼쪽 다섯 번째) [사진=포스코건설 제공]

 

이번에 전달한 기부금은 지역사회 취약계층의 생활환경개선을 돕고 해양환경 보전을 위한 친환경 저탄소 활동에 쓰일 예정이다.

ESG경영의 일환으로 올해 건설업 역량을 활용할 방침이다. 낙후된 도시 인프라 재생과 배려계층 주거환경개선, 탄소 중립, 지역사회 문제해결 지원사업에 집중할 예정이다.

특히 지속 가능한 생태계 조성과 생물다양성 증진을 위해 연안 정화 활동, 탄소흡수 염생식물 식재 등을 해양경찰청과 함께 추진한다.

또한 임직원들로 구성된 30여 개 재능봉사단은 인천지역과 전국 현장 인근의 아동‧청소년들에게 드론‧요리‧생활체육 등 재능기부를 진행한다.

배려계층을 위해서는 불연성 소재 도배와 장판 교체, 문턱 제거 등 건설업 전문성을 살린 주거환경 개선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지역사회가 지속 가능한 행복을 누릴 수 있도록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적으로 실시해 함께 발전하는 기업 시민의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