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제2회 ‘H-ear 커스터마이징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2-05-09 11:02:41
  • -
  • +
  • 인쇄
6월 1차 심사, 8월 말 우수작 최종 선정

현대자동차가 ‘제2회 현대자동차 H-ear 커스터마이징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H-ear(히어)는 상품‧서비스 개발 초기 단계부터 고객 의견과 아이디어를 반영하기 위해 론칭한 현대차의 대고객 오픈 커뮤니케이션 플랫폼이다. 현대차(H)의 귀(ear)가 돼 고객의 소리를 경청하겠다는(hear) 뜻을 담았다는 게 현대차의 설명이다.
 

▲ 제2회 현대자동차 H-ear 커스터마이징 아이디어 공모전 포스터 [현대자동차 제공]

 

올해로 두 번째를 맞는 이번 커스터마이징 아이디어 공모전의 주제는 생애 첫 차를 구매하는 20~30대 사회초년생과, 차를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에 활용하는 60~70대 시니어 고객을 위한 맞춤형 상품 아이디어를 제시하는 것이다.

창의적인 맞춤형 아이디어를 갖고 있다면 누구나 공모전에 참여 가능하다. 9일부터 내달 3일까지 현대차 대국민 소통 플랫폼 H-ear 홈페이지를 통해 아이디어를 접수할 수 있다.

현대차는 독창성‧상품성과 실현 가능성 등을 기준으로 다음 달 중 1차 심사를 진행하고 본선 진출작을 선발할 예정이다. 이후 오는 7월 중 고객 선호도 조사를 거쳐 8월 말 우수작을 최종 선발할 계획이다.

시상 인원은 총 10명으로 최우수 1명에게 상금 500만 원과 우수 2명에게 각 200만 원, 장려 2명에게 각 100만 원, 입선 5명에게 각 20만 원을 수여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차량 커스터마이징 상품은 제품을 직접 사용할 고객의 니즈를 적극적으로 반영한 맞춤형 개발이 중요하다”며 “독창적인 고객 제안 아이디어가 많이 나오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