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비대면 화상 회의 특화 '웹캠 모니터' 글로벌 출시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09-14 11:06:58
  • -
  • +
  • 인쇄
출고가 38만 원, 팝업 형태 카메라‧마이크 내장, 스피커 기본 탑재

삼성전자가 화상 회의에 최적화된 ‘웹캠 모니터’를 14일 북미, 유럽, 동남아 등 글로벌 주요 시장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삼성 웹캠 모니터 ‘S40VA’는 필요한 때만 꺼내 쓸 수 있도록 화상 회의용 웹캠 카메라와 마이크가 디스플레이 상단에 팝업 형태로 내장돼 있어 보안성을 강화했다. 스피커도 탑재돼 있어 별도의 스피커 설치가 필요없다.
 

▲ 삼성 웹캠 모니터 [사진=삼성전자 제공]

 

삼성 웹캠 모니터는 풀HD 해상도와 178도 광시야각 패널을 적용한 24형 제품이다.

이 제품은 마이크로소프트의 안면 인식 보안 기능 ‘윈도우 헬로’ 인증을 받은 200만 화소 적외선 카메라로 비밀번호 입력 없이도 로그인이 가능하다.

또한 눈 피로 저하를 위해 ▲아이 세이버 모드 ▲깜박임을 최소화한 ‘플리커 프리’ ▲청색광 저감 기술을 탑재했다.
 

▲ 삼성 웹캠 모니터 [사진=삼성전자 제공]

 

이 밖에도 ▲높낲이 조절(HAS) ▲상하 각도 조절 ▲좌우 회전 ▲가로‧세로 전환 ▲벽걸이 지원이 가능해 사용자가 원하는 방식으로 모니터를 조절할 수 있다.

삼성 웹캠 모니터는 출고가 기준 38만 원이다, 국내 시장에서는 온라인 오픈마켓을 통해서 판매한다.

하혜승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전무는 “비대면 업무가 증가하는 트렌드를 반영해 사용 편의성과 효율성을 높인 웹캠 모니터를 출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