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MD서포터즈’ 출범…“90년대생이 직접 상품 기획”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4 11:11:49
  • -
  • +
  • 인쇄
90년대생 15명, 6개월간 활동

GS25는 상품 기획(MD) 전문가 육성과 히트상품 개발을 위한 ‘MD서포터즈’를 선발해 발대식을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허연수 GS리테일 CEO(부회장)는 지난 3일 신년사와 뉴비전 선포식에서 새로운 고객 트렌드에 기반한 히트상품을 개발과 상품 경쟁력 강화가 올해 주요 전략 목표 중 하나라고 말했다.


 
▲ 90년대생으로 구성된 GS25 'MD서포터즈' 구성원들 [사진=GS25 제공]

 

이를 위해 GS25는 최근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는 Z세대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하기 위해 사내 90년대생 영업관리자(OFC)를 대상으로 ‘MD서포터즈’를 선발했다.

MD서포터즈 선발 조건은 ▲트렌드 리더 ▲아이디어 뱅크 ▲남다른 소신 ▲상품개발에 대한 열정이다. 미국 현지 푸드트럭 운영 경력과 온라인 쇼핑몰 창업자 등 특별한 경험과 추진력을 갖춘 90년대생 15명이 최종 인원으로 뽑혔다.

선발된 인원들은 앞으로 6개월간 월 1회 신상품 시식회와 MZ트렌드 공유, 팀 공동미션 수행, 개인미션 등을 수행할 예정이다.

활동 종료 후에는 결과물을 바탕으로 우수자를 선발해 포상 수여와 향후 MD 직군에 대한 기회가 제공된다. 또한 기타 GS25 주요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게 지원한다.

GS25는 MD서포터즈 활동을 통해 기존 상품의 현장 의견 청취와 신상품 개발 방향을 점검할 예정이다.

이에 더해 현장 트렌드와 Z세대 의견이 반영된 히트상품 출시와 경쟁력 강화를 주요 목표로 두고 있다. 해당 직무 경험을 바탕으로 향후 유통 트렌드를 이끌어 나갈 Z세대 MD 전문가 육성에도 앞장설 방침이다.

MD서포터즈 1기로 선발된 임선화 매니저(OFC)는 “적극적으로 참여해 GS25가 MZ세대의 맛집으로 등극하는데 일조하겠다”며 “90년대생의 젊은 패기와 감각으로 고객이 만족할 수 있는 히트상품을 선보이는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김영진 GS25 상품개발전략팀장은 “이번 MD서포터즈 활동은 미래 트렌드를 이끌어 갈 MD 전문가 탄생의 등용문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