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임직원, 생활 속 ‘탄소중립 챌린지’ 실시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2-05-06 11:11:12
  • -
  • +
  • 인쇄
‘다회용컵 사용’, ‘페트병 라벨 제거’ 등 실천

LG유플러스가 전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탄소중립 챌린지’를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탄소중립 챌린지는 일상 속에서 탄소배출을 줄일 수 있는 활동 중 하나를 수행하고 ‘기후 행동 1.5℃’ 앱을 통해 인증하는 활동이다.
 

▲ 탄소중립 챌린지에 참여한 LG유플러스 임직원의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제공]

 

이 앱은 환경부 산하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에서 제작한 앱이다. 참여자가 쉽게 실천할 수 있는 ‘다회용컵 사용’, ‘페트병 라벨 제거’ 등 탄소중립 실천방안 10가지를 제공한다.

 

지난달 21일부터 시작한 챌린지는 일주일 만에 선착순 100팀을 모집했다. 챌린지에 참여한 임직원은 약 1100여 명이다. 누적 약 2100회의 도전을 완료했다고 LG유플러스는 설명했다.

 

가장 높은 참여율을 보인 챌린지는 ‘1회용 컵 대신 다회용 컵 사용하기’로 완료된 도전의 약 30%를 차지했다. 이어 ‘페트병 버릴 때 비닐라벨 떼기’가 약 15%, ‘이동 시 승강기 대신 계단 이용하기’는 약 14% 순으로 뒤를 이었다.

챌린지에 참여한 송주섭 LG유플러스 선임은 “탄소중립은 기업에서 하는 어려운 것으로만 생각했는데, 이번 챌린지에 참여하면서 개인도 쉽게 실천할 수 있음을 깨달았다”며 “앞으로 작은 것부터 꾸준히 실천하는 습관을 들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종민 LG유플러스 ESG추진팀장은 “앞으로 더욱 다양한 활동을 펼쳐 탄소중립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