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 울산 반구동 공공지원 민간임대 수주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4-14 11:31:57
  • -
  • +
  • 인쇄

한양 컨소시엄은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지난해 공모한 울산 반구동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울산 중구 반구동 447-19번지 일대에 지하 4층~지상 17층, 2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192세대의 아파트와 근린생활시설을 짓는 사업으로, 준공 후 10년간 임대로 제공된다. 

 

▲ 울산 반구동 공공임대주택 [한양 제공]


민간임대주택 민간제안사업은 임대사업자가 서민들의 주거안정을 위해 10년 이상 임대할 목적으로 취득해 임대료와 임차인의 자격 제한 등을 받아 임대하는 것이다.

한양 관계자는 "앞으로 단순 도급사업에 머무르지 않고 브랜드 경쟁력을 바탕으로 건축, 시공역량을 더욱 강화해 신탁 연계 프로젝트, 역세권 청년주택 등으로 수주 채널을 넓혀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