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광석 우리은행장, "기존 틀깨고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도약"

황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3 11:31:07
  • -
  • +
  • 인쇄
21일 2022년 상반기 경영전략회의 개최
메타버스 활용 MZ세대 직원 참여 'Meta-경영전략회의’개최
디지털 콜로키움 열어 전직원과 올해 핵심 DT 사업 방향성 토론

"은행이란 기존 틀을 깨고 ‘고객 중심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과감하게 전환 합시다"

 

권광석 우리은행은 상반기 경영전략회의에서 임직원들에게 이같이 강조하며 올 한 해 더 높이 도약하는 최고의 기회로 만들자고 말했다. 권 행장은 취임 이후부터 신속히 추진해 온‘디지털 전환·채널 고도화’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해줄 것도 당부했다.


우리금융지주의 자회사 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지난 21일 서울시 중구 소재 우리은행 본점 비전홀에서 일부 임직원이 대면으로 참석한 가운데, 줌과 메타버스 등 디지털 플랫폼을 활용한 비대면 방식으로 ‘2022년 상반기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 우리은행은 지난 21일 서울시 중구 소재 우리은행 본점에서 2022년 상반기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이 고객중심 ‘금융플랫폼 기업 도약’을 선언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제공]

우리은행은 2022년 경영목표를‘고객 중심 No.1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내걸고, 이를 위한 3大 추진방향으로 ▲플랫폼 지배력 강화, ▲본업 경쟁력 혁신, ▲지속성장기반 확대를 제시했다.

회의는 1부 ▲2021년 성과 리뷰 및 2022년 경영계획 ▲디지털 콜로키움을 시작으로 2부 ▲전행 KPI 우수지점 시상식, 3부 ▲CEO 메시지 ▲다짐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한 비대면 회의에는 올해 창립 123주년을 맞아 MZ세대 123명이 참여해 임직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으며,‘디지털 콜로키움’에서는 작년 디지털 사업 성과들을 리뷰하고 올해 핵심 DT 사업들에 대해 전직원과 함께 공감을 나누는 시간을 가져 눈길을 끌었다.

이날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성공으로 가는 유일한 불변의 원칙은 바로 고객님”이라며 “은행이란 기존 틀을 깨고 ‘고객 중심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과감하게 전환해 올 한 해 더 높이 도약하는 최고의 기회로 만들자”고 강조했다.

또한, “영업경쟁력도 혁신하여 견고한 수익 및 성장 기반을 마련해야 한다”며, “올해 디지털 전환, 채널 고도화의 성공적인 마무리와 본업 경쟁력 혁신으로 작년을 뛰어넘는 위대한 역사를 창조하자”고 주문했다.

 

 

[메가경제=황동현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