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국내 체류 외국인 전화 통역 서비스 제공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2-05-10 11:36:43
  • -
  • +
  • 인쇄
영어·중국어·베트남어 제공, 연내 러시아어 추가 예정

LG유플러스가 한국어 소통이 어려운 국내 체류 외국인을 위해 전문 통역 상담을 제공하고, 공항 내 서비스 해지 지원 등 편의 서비스를 강화했다고 10일 밝혔다.

 

▲ 한국을 방문한 외국인 고객이 인천공항에 위치한 로밍 센터에서 상담을 받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제공]

 

외국인이라면 누구나 전화 한 통으로 ‘LG유플러스 외국인고객센터’에 접속해 원하는 언어로 통신 서비스 관련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센터에 속한 외국어 전문 상담사는 고객이 선택한 언어로 통신 상품에 대한 정확한 설명과 가입 조건 등을 안내한다. 외국인 본인 명의의 전화가 없는 경우에는 매장 직원의 도움을 받아 통역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향후 LG유플러스는 현재 통역 상담을 제공하는 영어·중국어·베트남어 외 외국인 고객의 수요가 높은 언어를 확대 제공할 방침이다. 연내 러시아어 상담을 추가하고 업무의 범위도 통신 서비스 안내를 넘어 민원 상담과 가입 지원 등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전문 통역 상담 서비스와 함께 LG유플러스는 외국인 고객이 귀국 시 한국에서 사용했던 통신 서비스를 간편하게 해지할 수 있도록 공항 내 로밍 센터의 역할도 확대했다.

외국인 고객은 멀리 이동하지 않더라도 공항 내 LG유플러스 로밍 센터에서 잔여 요금 납부부터 서비스 해지까지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다는 게 LG유플러스의 설명이다.

김유진 LG유플러스 글로벌통신사업담당은 “외국인 고객들의 불편 사항을 지속해서 개선해 모국에서와 같은 편리한 통신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