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개인사업자용 신용평가 모델 개발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2-06-20 11:39:17
  • -
  • +
  • 인쇄
KB국민카드의 카드매출정보, KoDATA 신용정보와 결합

LG유플러스는 KB국민카드‧한국평가데이터(KoDATA)와 함께 개인사업자 대상 대안신용평가 모형 개발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3사가 함께 개발하는 개인사업자용 대안신용평가모형은 ▲LG유플러스의 통신정보 ▲KB국민카드의 카드매출정보 ▲KoDATA의 신용정보 등을 결합하게 된다. 

 

▲ (왼쪽부터) 전경혜 LG유플러스 상무, 김능환 KB국민카드 그룹장, 유현상 KoDATA 상무 [LG유플러스 제공]

 

이어 각 사가 보유하고 있는 데이터 분석과 금융상품‧신용평가모형 개발의 역량을 집약해 기존 신용평가모형과의 차별화를 꾀한다는 방침이다.

3사는 올해 안으로 개인자업자를 위한 대안신용평가 서비스를 개시할 계획이다. KB국민카드는 이번에 개발되는 대안신용평가 모형을 적용해 소상공인 등 개인사업자에게 특화된 금융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이번 대안신용평가 서비스가 금융상품에 적용되면 개인사업자 고객이 금융상품을 더 낮은 금리로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나아가 금융권에 확산될 경우 고금리 시대에 사업 운영자금을 마련해야 하는 전체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개선하는 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전경혜 LG유플러스 AI‧Data 프로덕트담당(상무)은 “기존 신용평가 체계에서는 많은 금융 혜택을 누리지 못했던 개인사업자 고객들께 이번 대안신용평가 서비스가 실질적인 금융 혜택의 기회를 잡을 수 있는 새로운 시작점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