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건설, 美 캘리포니아 글렌데일시와 도시개발 협력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6-22 12:09:53
  • -
  • +
  • 인쇄

반도건설이 미국 캘리포니아주 글렌데일시(City of Glendale)의 도시개발 사업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반도건설은 지난 20일 오후 본사에서 박현일 총괄사장과 알다시스 카사키안(Ardashes Kassakhian) 글렌데일시 시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글렌데일시 개발 사업에 대해 상호 협력하는 MOI를 맺었다고 22일 밝혔다. 

 

▲ 반도건설 박현일 총괄사장(왼쪽)과 글렌데일시 알다시스 카사키안(Ardashes Kassakhian) 시장 [반도건설 제공]


알다시스 카사키안 시장은 한국 방문 첫 일정으로 반도건설을 방문했다.

글렌데일시는 광역 로스앤젤레스(LA) 전체 88개 시 가운데 세 번째로 큰 도시다.

늘어나는 인구로 주택 부족 현상이 심화되면서 층고제한 완화, 용적률 상향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해 안정적인 주택공급에 힘쓰고 있다.

반도건설은 2년여 준비 기간을 거쳐 미국 현지에 법인을 세우고, 토지 매입부터 설계·시공까지 직접 맡아 자체 개발사업인 'The BORA(더 보라) 3170' 주상복합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이 프로젝트는 252가구 규모로, 올해 하반기 준공을 앞두고 있다.

또 현장 인근에 2개 필지를 추가로 매입해 새로운 주택사업을 준비 중이다.

반도건설은 이번 글렌데일시와의 MOI를 바탕으로 글렌데일시 개발에 참여하는 방안을 모색하고, 미국 주택시장에서 저변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