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광그룹 씨네큐브, 상영관 리뉴얼 마쳐...전 좌석 의자 교체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9-13 12:23:08
  • -
  • +
  • 인쇄

태광그룹 계열사 티캐스트가 운영하는 예술영화 전용관 씨네큐브가 13일 고객중심 맞춤 상영관 시설 리뉴얼을 마치고 재개관했다고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번 리뉴얼은 지난해 개관 20주년을 맞아 관객들의 의견을 모아 반영한 것이다. 전 좌석 의자 교체와 좌석 높이 조정으로 스크린 시야를 개선했으며, 로비 내 휴게 공간에 편의시설을 늘렸다. 또한 가죽 소재의 좌석 시트로 교체했으며, 좌석 쿠션도 보강했다.

지난 2000년 12월 문을 연 씨네큐브는 현재 국내에서 가장 오래된 예술영화관으로, 서울 내 가장 큰 규모인 총 365석 2개관을 운영하고 있다. 예술영화가 전체 상영작 중 90%를 차지하고 있다.

씨네큐브 관계자는 "20년 동안 관객들에게 사랑받는 광화문 랜드마크로 자리매김 할 수 있었던 배경에는 타 영화관에서 볼 수 없는 독특한 관람문화 조성이 한 몫을 했다"며 "음식물 반입금지와 정시상영, 영화 상영 후 엔딩 크레딧이 끝난 후 점등하는 등 최상의 영화관람 환경을 조성했다"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