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원화 사회적채권 2500억 발행

박종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06-07 14:49:13
  • -
  • +
  • 인쇄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 지원 및 고용불안정 해소 등 금융의 사회적책임 이행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이 코로나19 사태 지속에 따른 피해기업 지원 및 고용불안정 해소 지원을 위해 원화 사회적채권 2500억원 발행을 완료했다.

만기는 2년, 발행금리는 1.16%다.
 


 

산업은행은 이번 사회적채권 조달자금을 코로나19 사태 지속으로 인한 피해극복 중소기업 및 고용안정에 기여하는 기업에 지원할 예정이다.

구체적 사용내역과 사회개선 기여도는 향후 외부기관 사후검증을 거쳐 투자자 안내문으로 은행 홈페이지에 게시할 예정이다.

산은은 지난 2018년 국내 최초 원화 녹색채권 3000억원을 시작으로 매년 ESG채권을 꾸준히 발행해 왔다.

2018년 6000억원, 2019년 8000억원, 2020년 1조2000억원 등 매년 확대일로며, 2021년은 현재 5500억원 규모다.

향후에도 ESG채권 발행을 정례화할 예정.

아울러, 산은은 정부정책에 발맞춰 녹색금융을 비롯한 사회적가치 제고 정책에 부합하는 금융지원을 적극 이행할 계획이다.

 

[메가경제=박종훈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