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추석맞아 사회복지관에 ‘사랑의쌀’ 등 후원품 전달

최낙형 기자 / 기사승인 : 2020-09-23 16:02:24
  • -
  • +
  • 인쇄

[메가경제신문= 최낙형 기자] NH농협은행은 농업·공공금융부문 지준섭 부행장과 사내 자원봉사단체인 ‘NH행복채움회’ 직원들이 추석을 맞이해 서울 중구 소재 ‘유락종합사회복지관’을 찾아 지역 어르신들에게 후원품을 전달했다고 23일 밝혔다.

유락종합사회복지관은 ‘서울카톨릭사회복지회’가 서울 중구청으로부터 수탁 받아 지역주민의 복지증진을 위해 운영하고 있는 사회복지기관이다.
 

▲ 23일 서울 중구 소재 유락종합사회복지관에서 농협은행 농업·공공금융부문 지준섭 부행장(왼쪽)과 유락종합사회복지관 정선희 관장이 후원품 전달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제공]

이날 지준섭 부행장과 ‘NH행복채움회’ 직원들은 사랑의쌀과 송편 200인분을 복지관에 전달하고, 어르신들께 명절 도시락을 대접했다. 봉사활동에 소요된 비용은 ‘NH행복채움회’ 직원들이 매월 급여에서 공제해 적립한 회비로 마련돼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지준섭 부행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를 겪고 있다”며 “농협은행은 추석 명절을 맞아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한발 먼저 다가서서 정을 전하고 따뜻한 대한민국 만들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