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T우주', 출시 일주일 만에 가입자 15만 명 모았다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09-08 17:11:55
  • -
  • +
  • 인쇄
타 통신사 가입자도 30% 수준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지난 8월 31일 신규 론칭한 ‘모두의 구독 유니버스, T우주’가 출시 일주일 만에 가입자 15만 명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T우주 출시 후 T월드, 11번가 등 셀프 가입 채널과 SKT 대리점 유통망 등 다양한 가입처와 연령대에 걸쳐 고른 가입률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회사 측은 분석했다.

 

▲ 현재 방영중인 ‘모두의 구독 유니버스, T우주’ TV 광고 중 한 장면 [SK텔레콤 제공]

 

회사 측에 따르면, 출시 후 일주일이 지난 시점 T우주의 구독 패키지 상품인 ‘우주패스’와 단품 구독상품들의 총 가입자 수는 15만 명을 넘어섰다.


가입 채널별로는 SKT 고객센터, T월드, 11번가 등 비대면 채널을 통한 가입이 70%로 가장 많았다.

연령 분포는 20대가 약 19%, 30대가 33%, 40대가 29%, 50대 이상이 19%로 온라인 소비 주력세대인 20~40대가 80% 이상을 차지했다. 11번가와 T월드처럼 웹‧앱을 통한 가입 채널의 경우 20~30대 비중이 60%를 웃돌았다.
 

특히, 타 통신사 가입자의 비중이 30% 수준으로 나타나 눈길을 끈다.


11번가의 해외직구 카테고리 거래액은 아마존 글로벌스토어 혜택이 제공되는 우주패스의 인기에 힘입어 출시 후 일주일간 전월 동기간 대비 3.5배 이상 늘었다.

가장 인기 있는 상품은 주방용품, 식품‧건강, 스포츠‧아웃도어 용품 등으로 자체 거래액 목표 대비 실제 거래액이 최대 5배를 초과하며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또 11번가는 지난 6일 오전 11시부터 아마존 글로벌스토어 출시 기념 특집 라이브방송을 진행해 1시간 동안 누적 시청자 수 70만 명을 기록했다.

윤재웅 SKT 구독마케팅담당은 “T우주에 대한 고객분들의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린다”며 “더욱 다양하고 인기 있는 제휴사들을 영입해 풍성한 혜택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