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 실시…연간 560만건 우편물 감소

황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1-02-25 17:27:59
  • -
  • +
  • 인쇄
대출 기일 등 우편물 대신 카카오톡, 문자로 안내
디지털 전환 통한 ESG경영 실천
▲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개인 및 개인사업자에게 우편물로 발송 중인 안내‧통지문을 대체해 ‘모바일 전자고지’서비스를 실시한다. [사진=기업은행 제공]

[메가경제=황동현 기자]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개인 및 개인사업자에게 우편물로 발송 중인 안내‧통지문을 카카오톡, 문자로 발송하는 ‘모바일 전자고지’서비스를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우편물 안내가 가진 분실, 오배송 등의 문제점을 개선하고, 본인명의 핸드폰으로만 확인 가능해 타인열람 등 개인정보 유출 위험을 줄였다고 은행 측은 전했다.

안내는 별도 신청 없이 카카오톡으로 자동 발송되며, 24시간 내에 수신을 하지 않으면 미수신 최소화를 위해 문자 및 우편으로 재안내한다.

서비스는 대출금 기일안내, 퇴직연금 가입자 교육자료 등을 시작으로 점차 대상을 확대할 예정이다.

기업은행은 종이 사용량 감축 정책을 10년째 이어오고 있다. ‘전자전표’,‘전자문서’를 도입하고 비대면 기간연장을 시행하는 등 연간 약 4200만장의 종이를 절약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해당 서비스 도입으로 연간 560만건의 우편물이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앞으로도 디지털 전환을 통한 ESG경영 실천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