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 신임 공동대표에 배태근 기술본부장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0 17:49:15
  • -
  • +
  • 인쇄

네오위즈는 배태근 기술본부장을 신임 공동대표로 내정했다고 20일 밝혔다.

배 신임 대표 내정자는 2001년 네오위즈 입사 후 웹 개발, DB 등 IT·기술 관련 분야에서 20여 년간 근무하며 다양한 서비스와 플랫폼 운영을 지원해온 기술 전문가다. 2014년도부터는 기술본부장을 맡아 기술개발 분야를 총괄하고 있으며, 최고정보보호책임자(CISO)도 겸직하고 있다. 

 

▲ 배태근 네오위즈 신임 대표 [사진=네오위즈 제공]


2018년에는 블록체인 기반 암호화폐 이오스 이용자들이 선출하는 블록프로듀서(BP) 참가를 위해 네오위즈와 계열사 네오플라이의 멤버로 구성됐던 이오서울(EOSeoul)의 최고정보관리책임자(CIO)로도 활동하는 등 최신 기술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갖추고 있다는 평가다.

배 신임 대표 내정자는 오는 3월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공식 대표로 선임될 예정이며, 이후 네오위즈는 김승철·배태근 공동대표 체제로 운영된다.

김 대표는 그간 진행해오던 게임 개발과 사업을 총괄하고, 배 대표는 블록체인, 플레이앤언(P&E), 대체불가토큰(NFT) 등 새로운 기술 기반의 사업 추진을 맡게 된다.

한편, 지난 4년간 네오위즈를 이끌어온 문지수 대표는 임기 만료 후 일본 자회사 게임온의 대표를 맡아 게임온을 재정비하고 사업 경쟁력 강화에 힘쓸 예정이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