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옥수수수염차’, 친환경 옥수수양말 ‘콘삭스’와 협업 진행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10-12 18:02:21
  • -
  • +
  • 인쇄
‘광동옥수수수염차 무라벨’ 제품 출시 기념 친환경 이벤트

광동제약은 ‘광동 옥수수수염차 무라벨’ 제품 출시와 함께 옥수수전분으로 만든 친환경 양말 브랜드 ‘콘삭스’와의 협업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광동은 앞서 친환경 제품 제작활동의 일환으로 옥수수수염차 무라벨 제품을 출시했다. 1.25L 용량으로 온라인몰에서 구입 가능하며 라벨을 부착하지 않아 비닐 사용량을 줄인 게 특징이다.
 

▲ '광동옥수수수염차 X 콘삭스' 협업 제품 이미지 [광동제약 제공]

 

광동은 이번 무라벨 제품 출시를 기념해 친환경 의류 브랜드인 콘삭스와의 협업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콘삭스는 옥수수섬유 활용해 양말을 제작하며 제조‧유통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환경 피해와 자원 낭비 최소화를 지향하는 브랜드다.

옥수수섬유는 화석연료 사용량이 폴리에스터나 나일론섬유 대비 30%에 불과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협업 이벤트는 옥수수수염차 무라벨 제품을 구입하는 네티즌에게 콘삭스 제품을 증정하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콘삭스는 옥수수수염차의 정체성을 표현한 옥수수캐릭터 디자인과 초성인 ‘ㅇㅅㅅㅅㅇㅊ’ 를 활용한 디자인의 두 가지 종류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광동제약은 이번 이벤트 수익의 일부를 환경교육센터에 기부한다는 계획이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광동 옥수수수염차는 코로나19 이전까지 매년 소비자와 함께하는 옥수수가족환경캠프를 개최하는 등 친환경 활동을 지속해왔다”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