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셀, 셀럽메드와 고형암 CAR-T 치료제 CDMO 계약 체결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5-11 18:24:22
  • -
  • +
  • 인쇄

GC셀이 셀랩메드와 고형암(뇌암) 타깃 키메라 항원 수용체(CAR)-T 치료제의 임상시험용의약품 생산을 위한 위탁개발생산(CDMO)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GC셀은 셀랩메드의 고형암 타깃 CAR-T 치료제 'YYB-103'의 1상 임상시험용 의약품의 생산과 품질 시험 등을 수행한다. CAR-T 치료제는 세포치료제 생산 기술과 유전자 조작을 위한 공정이 필요하다. 

 

▲ GC셀 제공


셀랩메드는 국내 최초로 고형암 환자 대상 1상 임상시험계획(IND)을 승인받았다.

양사는 기술이전과 제품 생산에 대한 협의를 1년 이상 진행해왔다.

이번 본계약 체결에 따라 즉시 임상시험용 의약품 생산에 돌입할 방침이다.

박종원 GC셀 생산본부장은 "이번 계약은 고형암 타깃 CAR-T 치료제의 임상시험용 의약품을 국내 최초로 위탁개발생산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 "국내 CGT 위탁개발생산 산업의 출발 단계에서 선도기업으로 독보적 위치를 선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GC셀은 최근 GC(녹십자홀딩스)와 미국 세포·유전자치료제 CDMO 기업 ‘바이오센트릭’의 공동 인수를 통해 아시아와 북미시장을 잇는 위탁개발생산 기반을 확보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