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서민금융진흥원, '서민 금융지원 활성화'에 맞손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8-02 23:51:22
  • -
  • +
  • 인쇄

카카오뱅크(대표 윤호영)는 서민금융진흥원(원장 이계문, 이하 서금원)과 서민금융지원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휴면예금 조회 ▲맞춤대출 연계 ▲금융 교육 이수자 대상 인센티브 제공 협의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 카카오뱅크 윤호영 대표(왼쪽)와 서민금융진흥원 이계문 원장이 2일 서울시 중구 서민금융진흥원에서 '서민 금융 지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카카오뱅크 제공]


앞으로 양 기관은 금융플랫폼 제공을 통한 서민금융 이용자의 금융지원 강화를 위해 적극 협업할 예정이다.

앞서 카카오뱅크는 서금원과 지난달 21일 앱에서 '휴면예금/보험금 찾기'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편의성을 개선했다. 카카오뱅크 앱을 통해 지급된 휴면 예금 건수는 지난달 29일 기준으로 총 17만 건이며, 금액은 36억 원에 달한다.

또 카카오뱅크는 서금원 '맞춤 대출 서비스'와 연계해 대출 거절 고객에게 서민금융 이용 기회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번 서비스는 시중은행, 저축은행 등 1361개 대출상품 중 신청자에게 가장 유리한 조건의 신용대출을 추천하는 서비스로, 서민금융 고객들의 금융접근성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하고 있다.

또한 서금원의 금융 교육, 신용 부채 컨설팅 등을 이수한 고객을 대상으로 카카오뱅크가 지원하는 방안도 적극 협의해 나갈 예정이다.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는 "이번 서민금융진흥원과 카카오뱅크의 협업으로 서민금융 이용자가 쉽고 편리하게 금융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