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석유화학그룹 계열 4개사 노조, 임단협 사측에 위임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3-19 00:42:48
  • -
  • +
  • 인쇄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금호석유화학그룹(회장 박찬구)은 18일 계열사인 금호피앤비화학, 금호미쓰이화학, 금호폴리켐, 금호티앤엘 등 4개사 노동조합이 각각 사측에 임금, 단체 협약 관련 사항을 전부 위임했다고 밝혔다.

지난 11일에 이뤄진 금호석유화학 3개 노조의 임단협 위임에 이어 주요 계열사 4개사 노조도 회사에 대한 지지를 표명한 것이다.
 

▲ 이철규 금호폴리켐 부사장(오른쪽)과 진영철 금호폴리켐 노조위원장이 임단협 위임장 전달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금호석유화학그룹 제공]


오현우 금호미쓰이화학 노조위원장은 “우리 노동조합은 당장의 이익보다 금호석유화학그룹의 미래를 우선으로 생각하여 이번 위임을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박찬구 금호석유화학그룹 회장은 “금호석유화학에 이어 그룹의 다른 노조까지 회사에 대한 믿음을 보여준 것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우리 그룹만의 상호협력적인 노사 관계를 이어나가길 희망한다”고 답했다.
 

▲ 온용현 금호미쓰이화학 사장(왼쪽)과 오현우 금호미쓰이화학 노조위원장이 임단협 위임장 전달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금호석유화학그룹 제공]


한편, 금호석유화학그룹은 금호석유화학, 금호피앤비화학, 금호미쓰이화학, 금호폴리켐, 금호개발상사, 금호티앤엘, 코리아에너지발전소 등 총 12개의 회사로 구성돼 있으며, 지난해 창립 50주년을 맞이해 뉴비전 ‘화학 그 이상의 가치로 공동의 미래를 창조하는 솔루션 파트너’를 선포한 바 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