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성수1구역 재건축 수주…올해 정비사업 마수걸이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4 02:00:57
  • -
  • +
  • 인쇄

롯데건설이 지난 22일 열린 서울 성동구 성수1구역 주택재건축정비사업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올해 첫 도시정비사업 수주다.

이 사업으로 서울 성동구 성수 1656-1267번지 일대에 연면적 4만 7900㎡, 지하 3층∼지상 23층, 아파트 5개 동, 총 272가구로 새롭게 들어설 계획이다. 착공은 2024년 예정이다. 

 

▲ 성수 1구역 주택재건축 조감도 [롯데건설 제공]


이 사업지는 지하철 2호선 뚝섬역이 가까운 역세권 입지다. 단지 인근에 한강과 중랑천이 흐르고, 반경 1km 안에 서울숲과 다수의 초·중·고가 있다.

이곳에 중랑천을 형상화한 외관 디자인과 고급 외장재를 활용한 커튼월 공법을 적용해 성수동의 랜드마크 단지로 만들 계획이라고 회사 측은 전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성수동에서 최고의 명품 아파트를 만들기 위해 롯데건설의 시공 노하우를 담은 특화설계를 제안했다"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