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다이렉트 해외송금' 서비스 태국으로 확대

황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1-05-10 11:10:10
  • -
  • +
  • 인쇄
해외송금 대표 앱 Hana EZ, 다이렉트 해외송금 서비스 대상국 확대
태국 최대 규모 방콕은행과 제휴 24시간, 365일 실시간 송금 가능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은 해외송금 앱 ‘Hana EZ’의 태국 다이렉트 해외송금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2019년 출시된 하나은행의 대표 해외송금 앱 ‘Hana EZ’는 빅데이터 기술과 AI알고리즘이 도입된 서비스를 제공 중이며, 다이렉트 해외송금 대상 국가를 기존 스리랑카, 네팔, 베트남에 이어 태국까지 확대했다.

 

▲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은 해외송금 앱 ‘Hana EZ’의 태국 다이렉트 해외송금 서비스를 개시한다. [사진=하나은행 제공]


해외송금에 특화된 ‘Hana EZ’ 앱은 일반적인 해외송금 절차와 달리 시간과 장소의 제약을 받지 않아 해외 체류자와 유학생 앞 송금 이용자는 물론, 외국인 근로자들의 편의성 증대가 기대된다. 특히, 최근 서비스 개편을 통해 수취 계좌 유효성 검증과 실시간 이체 현황 확인으로 착오 송금 예방 또한 가능하게 되어 큰 호응을 얻었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Hana EZ의 다이렉트 해외송금은 출시 이후 편리성을 인정 받아 지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며, “외국환 전문 은행으로 축적된 노하우가 다양한 서비스 출시와 손님 편익 증대로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다이렉트 해외송금 서비스는 태국 최대 규모 방콕은행과 제휴를 통해 바트화(THB) 송금이 우선 적용되며, 향후 태국 내 전체 은행을 대상으로 확대될 계획이다.

 

 

[메가경제=황동현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