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무역의날 ‘1억弗 수출의 탑’ 수상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7 13:58:44
  • -
  • +
  • 인쇄
2019년 5000만 불에 이어 2년 만에 두 배 수출 상승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가 '제58회 무역의 날'에서 '1억 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는 지난 2019년 ‘5000만 불 수출의 탑’ 수상에 이어 지난해 7000만불, 올해 1억 불에 이르기까지 2년 만에 두 배 이상의 수출 실적이 상승하는 성과를 거뒀다.
 

▲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CI]

 

특히 지난 2018년 8월 출시하고 올해로 3주년을 맞이한 에픽세븐이 약 140개국에서 서비스 되고 있다.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는 현재 ‘아우터플레인’, ‘티타이니 온라인’ 등의 차기작을 준비하고 있다. 이들 역시 글로벌 시장을 목표로 개발되고 있는 만큼 향후 지속적인 수출 실적 성장을 전망하고 있다.

무역의 날은 산업통상자원부가 해외시장 개척, 수출 확대, 일자리 창출 등에 공헌한 기업과 유공자를 포상하는 행사다. 한국무역협회 주관으로 매년 12월 5일 ‘무역의 날’에 맞춰 열리고 있다. 올해는 지난 6일 서울 코엑스에서 행사가 개최됐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