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플레이스, 별점 대신 ‘키워드 리뷰’ 시작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10-27 16:50:48
  • -
  • +
  • 인쇄
기존 별점 노출은 내년 1분기 중 서비스 종료

네이버의 새로운 오프라인 소상공업(SME) 리뷰 시스템 ‘키워드 리뷰’가 약 3개월간의 베타 서비스를 끝내고 지난 26일 정식 출시됐다.

지난 3월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온라인에 비해 오프라인 가게는 소수 사용자의 별점과 리뷰에 큰 영향을 받는다”면서 “사업자와 고객이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받을 수 있는 새로운 리뷰 구조를 고민하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 네이버의 키워드 리뷰 서비스 이미지 [네이버 제공]

 

이와 같은 새로운 리뷰 공간 구성을 위해 네이버는 지난 7월 ‘키워드리뷰’ 시범 서비스를 공개하며 사용자가 방문한 가게의 특성을 담은 키워드를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기존의 사진‧텍스트 리뷰와 함께 해당 장소를 방문한 사용자가 자신의 경험이 담긴 키워드를 선택하는 방식이다.

그간 사용자는 가게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얻기 위해서는 텍스트 리뷰를 따로 확인해야 했지만 키워드 리뷰를 통해서는 가게의 다양한 강점과 특징들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게 됐다. 사업자 입장에서도 내 가게를 좋아할 만한 잠재고객과 연결될 기회를 얻는다.

오는 28일부터는 사업주가 직접 플레이스 영역에서의 평균 별점 노출 여부를 결정할 수 있다. 내년 1분기 중에는 별점 노출이 중단될 예정이다.

이융성 네이버 플레이스 책임리더는 “별점 리뷰는 가게가 지니는 다양한 장점과 개성이 점수에 가려진다는 한계가 있었다”며, “키워드 리뷰를 통해 사용자뿐만 아니라 오프라인에서 사업을 운영하는 소상공인들도 모두 만족할 수 있는 네이버플레이스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