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호국보훈의 달' 맞아 서울현충원 묘역 정화 활동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5-25 16:46:21
  • -
  • +
  • 인쇄

효성이 내달 '호국보훈의 달'을 앞두고 25일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현충탑 참배와 묘역 정화 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 효성 임직원이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묘역정화 활동을 하고 있다. [효성 제공]


코로나 팬데믹 이후 처음으로 임직원들이 함께 참여하는 자원봉사활동이다.

효성은 지난 2014년 국립서울현충원과 '1사 1묘역'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하고 코로나19 확산 전까지 연 2회 묘역 정화 활동을 진행했다.

2012년부터는 호국보훈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참전용사의 주거 환경 개선 사업인 ‘나라사랑 보금자리’를 후원하고 있다.

또 2017년부터 생계가 어려운 국가유공자를 위해 서울남부보훈지청을 통해 ‘사랑의 생필품’을 전달해왔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