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리니지2 레볼루션', 최고레벨 확장·신규 에피소드 업데이트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5-13 23:46:06
  • -
  • +
  • 인쇄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2 레볼루션(개발사 넷마블네오)'에 최고 레벨을 확장하고, 신규 에피소드 ‘혼돈의 글루디오’를 추가하는 등 대규모 업데이트를 실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로 최고 레벨은 520에서 560으로 상향됐으며, 글루디오 영지에 신규 카오스 필드 4개 지역이 추가됐다.
 

▲ 넷마블 제공

 


신규 에피소드는 카오스 필드 중심으로 전개되며, 이용자는 메인 퀘스트를 통해 과거 은빛용병단이었던 ‘말로’의 생존 소식을 들은 은빛 용병단의 여정을 즐길 수 있다.

‘카오스 필드’는 새로운 시스템으로 이 필드에는 보다 강력한 몬스터들과 4개 연합이 존재한다. 이용자는 연합별로 주어진 의뢰를 수행하면서 평판 포인트를 획득·보상을 받을 수 있다.

 

연합들은 적대하거나 중립을 유지하는 관계가 있어 한 연합의 평판을 올리면 적대 연합의 평판이 하락한다. 이용자는 각 연합의 보상과 관계를 파악해 전략적으로 평판 포인트를 쌓아야 한다.

평판 포인트에 따라 신규 아가시온, 코스튬, 초상화 등을 획득할 수 있다. 특히, 초상화는 신규 아이템으로, 이용자는 초상화와 초상화 테두리를 모아 자신의 개성을 표현할 수 있다.

이외에도 넷마블은 신규 사냥터 2종을 추가하고, 아데나와 경험치 던전에 난이도를 추가해 더 많은 보상을 얻을 수 있도록 했다.

넷마블은 '점핑&부스팅' 이벤트를 상시 진행한다. 캐릭터를 생성하면 320레벨부터 시작하며, 이후 레벨업 이벤트를 통해 빠른 성장이 가능하다. 

 

또한 접속만 해도 '축복받은 아인하사드의 가호', '보물 파수꾼의 피리', 'S등급 퀘스트 스크롤’ 등 레벨업에 도움이 되는 아이템을 오는 19일까지 매일 10시부터 11시 59분까지 접속 시 제공한다.

'화전 빨리 먹기' 이벤트는 오는 27일까지 열린다. 이번 이벤트는 화전과 같은 색깔의 버튼을 빠르게 터치해 화전을 먹는 기록 경쟁 이벤트로, 캐릭터 성장에 도움이 되는 보상을 획득할 수 있다.

'리니지2 레볼루션'은 언리얼 엔진 4를 적용한 고품질 그래픽과 초대형 오픈 월드, 수천 명이 함께하는 실시간 대규모 전장 등을 내세운 모바일 MMORPG다. 이번 업데이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포럼에서 확인할 수 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