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키즈 모터쇼’ 진행…“아이들 상상 속 미래차”

김형규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3 11:08:47
  • -
  • +
  • 인쇄
서울과 부산 공공장소에서 분산 전시

현대자동차가 3일부터 내달 8일까지 ‘제6회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는 지난 2016년 세계 최초 어린이 상상력 모터쇼라는 타이틀로 시작했다.
 

▲ ‘제6회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 서울 공공전시 현장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올해는 ‘상상 속 꿈의 모빌리티를 그려보세요!’ 라는 주제로 진행된 공모전에 많은 어린이들이 참가해 자동차를 포함해 다양한 ‘미래 모빌리티’를 아이들의 시선으로 그려냈다.

앞서 7월 27일부터 8월 31일까지 총 3200여 점이 접수된 키즈 모터쇼는 예비 심사를 통해 본선 진출작 150점을 확정했다. 그리고 지난 9월 키즈 모터쇼 홈페이지에서 상위 50점을 온라인 투표와 전문가 심사로 우수작 45점과 특별상 5점을 선정했다.

특히 이번 공모전에서 최종 선정된 특별상 5점은 2차로 나눠 서울과 부산지역 주요 공공장소에서 제작‧전시된다.

특별상으로 선정된 총 5점의 그림은 ▲마음 치유 모빌리티 ▲환경을 지키는 자동차 ▲비치용 소방 모빌리티 ▲바이러스 백신카 ▲레퓨지시티로 코로나 시대상을 작품 속에 반영했다.
 

▲ ‘제6회 브릴리언트 키즈 모터쇼’ 부산 공공전시 현장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현재 코로나 상황으로 실내 미술관 전시가 어려운 상황임을 감안해 서울과 부산 개방된 공공장소 4곳에서 진행된다.

1차는 3일부터 오는 7일까지 서울 종로구 북촌 학고재와 성동구의 카페 쎈느, 부산역 광장에서 분산 전시된다. 2차는 오는 10일부터 내달 8일까지 부산 수영구 F1963에서 다섯 작품이 모두 전시될 예정이다.

토마스 쉬메이라 현대자동차고객경험본부장은 “올해는 어려운 시국에 어린이들뿐 아니라 많은 사람들에게 공공 미술 형태의 팝업 전시로 희망적인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어서 의미 있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메가경제=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