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글로벌, 현대차·기아와 커넥티드 카 서비스 제공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5-25 22:06:15
  • -
  • +
  • 인쇄

코오롱글로벌이 현대차·기아와 함께 집과 자동차가 양방향으로 연결되는 '커넥티드 카 서비스'를 선보인다.

코오롱글로벌은 지난 24일 현대차그룹, 코오롱베니트와 '홈투카(Home to Car)·카투홈(Car to Home) 서비스' 제공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 (왼쪽부터) 코오롱베니트 안진수 상무, 현대기아차 권해영 상무, 코오롱글로벌 하춘식 상무 [사진=코오롱글로벌 제공]


이 서비스는 코오롱글로벌의 홈 사물인터넷(IoT) 플랫폼 '하늘채 IoK'와 현대차그룹의 '커넥티드 카 서비스'를 연동해 집과 자동차를 양방향으로 제어하는 기술이다.

홈투카 서비스는 하늘채IoK 플랫폼을 통해 집안의 월패드에서 자동차 시동, 공조, 문잠금 등을 제어해준다.

반대로 카투홈 서비스는 입주민이 집밖에서 차량 내 인포테인먼트 단말기(AVNT)의 화면 조작이나 음성 명령으로 하늘채IoK 플랫폼과 연결된 기기들을 제어해준다.

이를 통해 집안의 조명과 난방, 가스 밸브 및 인덕션 차단, 대기전력차단 콘센트, 세대 내 환기 등을 제어할 수 있다.

코오롱글로벌 관계자는 "입주민들의 라이프스타일 변화를 반영해 최첨단 기술을 발빠르게 개발하고 적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