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앤컴퍼니, 두산그룹 출신 서정호 전무 영입...미래전략·신사업 주도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3-04 02:34:42
  • -
  • +
  • 인쇄
전략 수립, M&A 등 미래 신성장 동력 발굴 적임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의 지주사인 한국앤컴퍼니가 그룹의 미래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와 신성장 동력 발굴에 속도를 내기 위해 미래 전략 및 신사업 개발 분야 전문가로 두산그룹 출신 서정호 전무를 영입했다.

서 전무는 한국앤컴퍼니 전략기획실을 맡아 그룹 성장을 이끌고, 첨단기술 기반의 혁신을 토대로 전략 수립은 물론 신사업 기획, 해외사업 개발 등 그룹의 핵심 미래 전략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 서정호 한국앤컴퍼니 전무 [사진=한국앤컴퍼니 제공]

특히, 전략적 인수합병(M&A)과 사업 확장 등 영역에서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지속 성장을 실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서 전무는 미국 제너럴 모터스(General Motors, GM), 삼성코닝정밀소재를 거쳐 ㈜두산에서 전략기획, 신사업 개발, 인수합병 등을 이끌며 다양한 경험을 쌓았으며, 두산솔루스에서 운영총괄(COO) 전무를 역임했다.

㈜두산에서는 신사업 기획, 투자, M&A 등 사업개발 관련 성장전략 수립과 실행을 담당하며, 사업부문 전체의 경영전략을 주도했다. 자동차, 디스플레이, 전자부품 소재 분야 전문가로 기술전략, 해외 비즈니스 관련 프로젝트를 다수 이끌기도 했다.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