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금융권 최초 생체정보 인증 항공기 탑승 지원

황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1-05-18 10:45:38
  • -
  • +
  • 인쇄
신분증 확인 없이 손바닥 생체인증으로 항공기 탑승
농산물상품권, 황금열쇠 제공 이벤트도 진행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은 한국공항공사(사장 손창완)와 금융권 최초로 생체정보 공동활용 협약을 맺고 지난 17일부터 신분증 확인 없이 생체정보로 탑승 수속을 할 수 있는 공동활용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생체정보 등록은 공항에서만 가능했지만, 금번 공동활용 서비스로 농협은행에 손바닥 생체정보를 등록한 고객이면 공항(국내선 김포, 김해, 제주)에서 별도의 생체정보 등록 및 신분증 확인과정 없이 생체정보를 인증해 국내선 항공기에 탑승할 수 있다.

 

▲ 지난 17일 김포공항에서 권준학 농협은행장(왼쪽 첫번째), 김학수 금융결제원장(왼쪽에서 두번째), 손창완 한국공사공사 사장(왼쪽 세번째)이 바이오정보 공동 활용 서비스 개시를 기념하는 핸드프린팅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제공]


본 서비스는 가까운 농협은행 영업점에서 'NH손하나로 인증서비스'를 통해 손바닥 생체정보를 등록하고, ‘NH스마트뱅킹’가입 후 한국공항공사의 ‘스마트공항 가이드’ 앱을 설치하면 이용할 수 있다.

한편, 'NH손하나로 인증서비스'는 만 19세 이상의 개인고객(미성년자, 외국인, 국내비거주자 제외)이 가입할 수 있으며, 영업점에서 통장, 신분증, 카드 없이 손바닥 정맥을 인증해 출금, 해지, 잔액증명서 발급 등이 가능한 서비스다.

 

▲ 지난 17일 김포공항에서 권준학 농협은행장(왼쪽에서 네번째), 손창완 한국공사공사 사장(왼쪽에서 세번째), 김학수 금융결제원장(왼쪽에서 두번째)이 금융권 최초 농협은행 생체정보 탑승 서비스 개시를 기념해 승객들에게 화훼농가 돕기 꽃나누기 행사를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제공]

 

농협은행은 12월 31일까지 'NH손하나로 인증서비스'에 가입한 고객 중 200명을 추첨해 치킨 모바일쿠폰을 제공하고, 50만 번째 가입고객에게 농산물상품권 100만원권, 49만 9999번째, 50만 1번째 가입고객에게는 각각 행운의 황금열쇠(1돈)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권준학 은행장은 “농협은행과 한국공항공사가 함께 선보인 이번 서비스가 이업종간 협업 시너지를 창출하는 좋은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금융뿐만 아니라 일상 속에서도 편리함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생활금융 서비스를 선보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메가경제=황동현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