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한국폴리텍과 협동로봇 발전 협력

박종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06-21 08:37:14
  • -
  • +
  • 인쇄
교육 인프라 구축 및 산학협력 프로그램 발굴

㈜한화 기계부문(대표이사 옥경석)이 18일 한국폴리텍대학 경남권 캠퍼스와 협동로봇 분야 기술 발전 및 인재 양성에 함께 나선다.

한국폴리텍VII대학 창원캠퍼스에서 ㈜한화 기계부문 조성수 사업본부장과 한국폴리텍VII대학 배석태 학장 등은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 한화 제공

 

이번 협약으로 ㈜한화와 한국폴리텍대학은 ▲한화협동로봇(HCR) 활용 교육 인프라 구축 ▲산학 협력 프로그램 발굴 ▲ 우수 학생 취업 협력 ▲로봇 기술 교류회 및 세미나 지원 노력을 함께 한다.

양 조직은 국내 로봇·스마트 팩토리 산업을 선도하고 있는 창원·경남 지역을 시작으로 전국적으로 협업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이를 통해 실무형 교육 환경에서 HCR 제품을 사용하는 학생들과 협동로봇의 기술 발전을 도모하는 한편, 각 지역의 로봇 산업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화는 AI와 모빌리티 기술을 접목한 첨단 협동로봇을 개발해왔으며, 연초에는 협동로봇 신제품인 HCR 어드밴스드 모델을 출시한 바 있다.

사업 초기 한국, 중국, 동남아로 시작해 현재는 협동로봇 본고장인 미국/유럽에서도 인정을 받고 있으며, 40여개 글로벌 네트워크를 확보했다.

한편, 전 세계 협동로봇 시장은 스마트 팩토리 확대와 코로나 19로 인한 비대면 수요 증가에 따라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마켓앤마켓의 2020년 3월 예측에 따르면, 작년 9억8100만달러, 약 1조963억원이었던 시장 규모는 2026년 79억7200달러, 약 8조9087억원 규모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메가경제=박종훈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