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덕 우리은행장, 취임 후 첫 MZ새대 소통경영···집무실 초대·오찬 함께 해

황동현 기자 / 기사승인 : 2022-05-24 16:52:57
  • -
  • +
  • 인쇄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 전달과 혁신 아이디어 발굴 큰 역할”당부

이원덕 우리은행장이 취임 후 MZ세대 직원들과 첫 소통행사를 가졌다. 이 행장은 집무실 초대와 함께 오찬도 함께하며,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 전달과 혁신 아이디어 발굴에 큰 역할”을 해줄 것을 당부했다.

우리금융지주의 자회사 우리은행(은행장 이원덕)은 이원덕 은행장이 MZ세대 직원과 취임 후 첫 소통행사를 실시했다고 24일 밝혔다.

▲ 이원덕 우리은행장(앞줄 왼쪽에서 세번째)이 MZ세대 직원들을 집무실에 초대해 소통의 시간을 가지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제공]

이날 행사는 우리은행의 혁신 아이디어 발굴 및 조직문화 개선을 위해 고민하고 실천하는 젊은 혁신 리더그룹인 InnoThink(Innovate와 Think의 합성어)와 본부부서 혁신조직 등 MZ직원 약 60여명이 참석했다.

이원덕 은행장은 직원들을 집무실에 초대해 “은행장실은 언제든 열려있으니 편하게 방문해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전달해 주고 신수익원 창출을 위한 혁신 아이디어 발굴에도 큰 역할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우리은행 관계자는“이 날 행사에서 이원덕 은행장과 MZ세대 직원들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누고 경청하는 한편,‘위대한 은행’으로 함께 나아가자고 결의를 다지면서 성공적으로 행사를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MZ세대 직원들의 디지털금융에 대한 이해도를 넓히기 위해 우리은행 디지털그룹 옥일진 부행장이 ‘플랫폼 기업으로의 도약’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실시했다.

 

 

[메가경제=황동현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