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준 LH 사장, 성남 금광1구역 현장 방문...안전경영선포식 열어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5-21 23:50:22
  • -
  • +
  • 인쇄

LH(사장 김현준)는 건설현장 산업재해 감축을 위한 안전경영방침과 목표를 설정하고, 이를 전파하기 위한 안전경영선포식을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김현준 LH 사장은 이날 성남 금광1구역 건설공사 현장을 방문해 현장 직원들에게 CEO 안전경영의지를 직접 전달했다.

성남 금광1구역은 재개발사업(성남 재개발 2단계)이 추진되는 곳으로, LH가 지난 2008년부터 사업시행자로 참여하고 있다. 

 

▲ 김현준 LH 사장이 21일 성남 금광1구역을 방문해 현장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사진=LH 제공]


김 사장은 “국민의 생명 및 안전 보호를 최우선으로 하며, 특히 중대재해 예방, 사망사고 제로화, 입주민 안전관리 강화 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LH 안전홍보 동영상 시청과 더불어 중대 재해로 이어지기 쉬운 건설기계에 의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건설기계장비 거리두기 캠페인을 실시했다.

또 정보 전달 효과가 높은 안전교육 VR 콘텐츠를 제작해 이날 현장에서 시연했다. 제작된 VR 콘텐츠는 공사 현장에 배포할 계획이다.

한편, LH는 정부가 세운 2022년까지 산재 사망사고 60% 감축 목표에 따라 △안전 기본계획 수립 △안전관리 조직 및 인력 △예산 확대 등 적극적인 노력으로 지난 2018년 대비 산재사고 사망자가 절반 이상 감소했다고 전했다.

또한 찾아가는 근로자 건강센터 서비스 제공 등 건설현장 취약근로자를 위한 보호프로그램을 시행하고, 건설현장 환경에 적합한 스마트 안전장비 도입 확대 등 근로자 중심의 작업환경으로 개선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였다고 설명했다.

올해는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모든 지역본부에서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의지를 표명하는 안전경영선포식을 시행할 계획이다.

더욱 체계적인 건설현장 안전관리를 위해 전국 건설현장에 개별 설치된 스마트 안전장비를 하나로 통합해 본사에서 일괄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의 상시 모니터링 제도인 ‘스마트 안전 통합 플랫폼’도 도입한다.

김 사장은 “안전 부문은 경각심을 가지고 중요하게 생각해야한다”며 “단 한 건의 안전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