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순당, 국내외 미술작가 700여명에게 우리 술 알리기

박종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05-14 08:43:44
  • -
  • +
  • 인쇄
조형아트서울 2021에 프리미엄 막걸리 '1000억 프리바이오 막걸리' 후원

국순당이 조각을 중심으로 다양한 미술품을 선보이는 ‘조형아트서울 2021’에 프리미엄급 막걸리인 ‘1000억 프리바이오 막걸리’를 후원한다.

올해 6회째인 조형아트서울은 ‘새로운 시대’를 테마로 국내외 89개 갤러리가 참여해 국내외 작가 700여 명의 작품 2500여 점을 소개한다.
 

▲사진 = 국순당 제공

 

해외에서는 미국 아트센터마이애미, 프랑스 오송-파리갤러리, 중국 묵지갤러리 등 4개국 6개 갤러리가 참여한다. 실내 전시지만 야외에서나 볼 수 있을 법한 대형 조형물 13점이 전시장 안에 설치돼 웅장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16일부터 19일까지 열린다.

국순당은 전통주인 막걸리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여 관심을 끌고 있는 1000억 프리바이오 막걸리를 VIP 개막식 행사에 후원하고 갤러리 관계자, 초청 인사, 작가 등 국내외 예술계 인사를 대상으로 행사 종료 후에 제공해 우리 술 막걸리를 알린다.

1000억 프리바이오 막걸리는 내 몸속에 좋은 유산균을 키워주고 나쁜 유해균을 억제하는 프리바이오틱스 성분이 함유된 프리미엄급 막걸리다.

막걸리 한 병(패트 750mL 기준)에 열처리 유산균배양체가 1000억개 이상 함유됐고, 프리바이오틱스 물질인 프락토올리고당도 1000mg이 들어있다.

이 열처리 유산균배양체와 프락토올리고당은 내 몸속 장에서 유산균 등 유익균의 먹이가 되어 유익균을 증식시키는 데 도움이 된다.

지난해 출시 이후 10여개국에 수출됐으며 올해 들어서도 영국 등 유럽국가에 수출을 확대하고 있다.

국순당은 2016년 제1회 조형아트서울부터 주요 행사에 우리 술을 후원하고 프리미엄 우리 술을 직접 전시하는 등 문화와 연계한 우리 술의 품격을 높이기 위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외에도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에 10년째 협찬하고 평창국제평화영화제에 매년 우리 술을 제공하는 등 문화마케팅을 지속하고 있다.

 

[메가경제=박종훈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