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세계 최초 준법경영시스템 국제 인증 획득

박종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05-18 09:42:44
  • -
  • +
  • 인쇄
본격적인 ESG 경영도 탄력

S-OIL(대표 후세인 알 카타니)이 세계 최초로 준법경영시스템 국제표준인 ISO 37301 인증을 획득했다.

ISO 37301은 국제표준화기구(ISO)에서 올해 4월 정식으로 채택한 준법경영시스템 (Compliance Management System) 분야의 국제표준이다.
 

▲사진 왼쪽부터 S-OIL 박성우 법무/컴플라이언스 본부장, 한국경영인증원 황은주 원장 (사진 = S-OIL 제공)

 

이 표준은 부패방지 국제상업회의소(ICC) 규칙, 윤리 및 준법에 관한 OECD 우수 사례 지침, UN 부패 협약 등 국제적 기관의 지침과 ISO 표준이 결합되어 모든 산업 및 규모의 조직에 적용하기 위한 것으로 구성되어 있다.

ISO 37301은 국제 표준 검토 단계(DIS)에서 인증을 받은 사례는 있으나, 정식 표준 발행 이후 인증을 획득한 사례는 S-OIL이 최초이다.

S-OIL은 2013년말 준법지원인제도를 도입하고 전사적으로 준법시스템을 구축해 실천해 왔다.

S-OIL의 준법경영시스템은 대외적으로도 우수 사례로 인정되어 국내외 유수 기업들의 벤치마킹 대상이 되어 왔다.

S-OIL은 후세인 알 카타니 CEO를 포함한 최고 경영진의 강력한 의지를 바탕으로 ‘정도(Integrity)’를 회사의 핵심가치 중 하나로 선정해 준법경영과 윤리경영을 회사 경영의 최우선 가치로 삼고 있다.

이를 위해 S-OIL은 체계적이고 선진적인 준법시스템과 윤리경영시스템을 운영하고 있으며, 모든 임직원이 경영활동과 관련된 법규와 회사의 규정을 숙지하고 일상 업무에서 이를 자연스럽게 준수하는 기업문화를 정착시켰다.

S-OIL 준법경영을 총괄하는 박성우 부사장(법무/컴플라이언스 본부장)은 “준법경영이 궁극적으로 회사의 지속가능성과 투명한 경영활동의 근간을 이룰 것”이라며 “회사의 비즈니스 목표에 부합하는 준법시스템을 운영하여 최고의 경쟁력과 창의성을 갖춘 친환경 에너지 화학기업이라는 ‘비전 2030’을 달성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근 사내에 ESG위원회를 설치하여 본격적으로 ESG 경영활동을 펼치고 있는 S-OIL은 ISO 37301 인증획득으로 ESG 활동을 더욱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메가경제=박종훈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