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중남미 4개국서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품목허가 신청

이석호 기자 / 기사승인 : 2022-05-24 01:41:34
  • -
  • +
  • 인쇄

대웅제약이 중남미 4개 국가에서 위식도역류질환 신약의 품목허가를 신청했다.

대웅제약은 지난달 이후 멕시코·칠레·에콰도르·페루 등 4개국에 위식도역류질환 치료제 신약 '펙수클루정(성분명 펙수프라잔염산염)'의 품목허가신청서(NDA)를 제출했다고 23일 밝혔다. 

 

▲ 펙수클루정 로고 [대웅제약 제공]


이에 따라 펙수클루정은 브라질·필리핀·인도네시아·태국 등을 포함해 총 8개 국가에서 품목허가를 진행하게 됐다.

국내에서는 지난해 12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허가를 취득한 바 있다.

대웅제약에 따르면, 펙수클루정은 약효의 발현이 빠르고 작용 시간도 길다. 또 야간 속쓰림과 통증 증상 개선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추가적인 해외국가 품목 허가 및 중국에서의 임상도 계획한 일정대로 진행되고 있다"며 "펙수클루정의 글로벌 블록버스터 육성에 순항이 예상된다"고 전했다.

 

[메가경제=이석호 기자]

 

[저작권자ⓒ 메가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더보기

PHOTO NEWS

트렌드경제

더보기